■ Home > 젙移

  프린트     

 
北 DMZ 지뢰 도발, 軍작전 위축 노린 듯

 

지난 4일 발생한 비무장지대(DMZ) 내 목함지뢰 폭발 사건은 우리 군이 전혀 예측하지 못한 새로운 유형의 북한 도발 사례다. 북한은 2010년 잠수정 어뢰로 군함을 침몰시킨 천안함 폭침 사건과 방사포로 연평도를 포격한 사건에 이어 지난해에는 소형 무인기를 청와대 상공에 침투시켰다. 그러다 이번에는 지뢰탐지기로도 매설 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운 목함지뢰를 우리 군 경계소초(GP) 통문에 매설하기까지 한 것이다. 북한 전문가들은 이번 사건이 경색된 남북 관계를 더욱 악화시키는 또 다른 악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는 견해를 내놓고 있다.

◇진화하는 도발, 북한 뭘 노리나=2000년대 이후만 살펴봐도 북한의 도발은 항상 우리 군의 허점을 파고들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천안함 폭침 당시 군은 수심이 낮은 서해에서 북한 잠수정이 침투할 수 없을 것으로 여겼지만 북한은 이런 예상을 깼다.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10일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이번 지뢰 도발 사건은 천안함 공격 양상과 비슷하다. 어뢰가 지뢰로 바뀌었을 뿐”이라며 “눈치 채지 못하게 은밀하게 접근해 위험물질을 심어놓은 게 두 사건 모두 같다”고 말했다.

북한은 지뢰 도발로 우리 군의 대응 부담도 가중시켜놨다. 군은 수차례 교전이 벌어진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감시정찰에 이어 DMZ 감시정찰까지 강화해야 하는 상황이다. 어느 곳에 지뢰를 매설했을지 알 수 없어 수색작전도 큰 부담이다. 우선 지뢰탐지기를 동원해 수색 지역을 파악해야 해 신속한 작전 전개가 어려워진다는 것이다.

북한의 의도는 다음 주로 예정된 을지프리덤가디언(UFG) 훈련을 앞두고 남한에 군사적 긴장을 조성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 그간의 도발 위협이 수사가 아니라 실제 행동이라는 점을 과시하려 했다는 것이다. 북한군의 목함지뢰 매설 시기는 지난달 26일에서 지난 1일 사이로 추정된다. UFG를 앞둔 시점이다. 이날도 북한은 노동신문 논평을 통해 UFG를 “가장 도발적이며 침략적인 북침 핵시험 전쟁”이라고 비난했다.

일각에서는 이번 사건이 북한 중앙정부 차원에서 계획된 게 아닐 수 있다는 말이 나온다.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김정은 노동당 제1비서가 일선 부대에 실전적인 훈련을 강요하다 보니 북한군 최전방 부대에서 보여주기 식 충성경쟁이 벌어지고 있다”며 “이런 배경이 DMZ에서 새로운 형태의 도발로 이어진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 하나의 악재, 우리 측 대북 심리전 재개=이번 북한의 도발은 남북관계를 악화일로로 몰아갈 게 분명하다. 군은 북한의 도발에 대응해 대북 심리전 재개라는 강수를 들고 나왔다. 북한이 가장 불편하게 여기는 것이 바로 우리 군의 대북 심리전이다. 북한은 천안함 폭침사건 이후 우리 군이 대북 방송을 재개하겠다고 밝히자 방송시설을 파괴하겠다고 위협하기도 했다. 그만큼 민감하게 받아들이고 있는 사안이다. 1962년부터 확성기 1기당 500W(와트)급 대형 스피커 48개를 동원했을 정도였던 대북 확성기 방송은 2004년 6월 16일 남북 합의에 따라 중단됐다.

또 북한이 추가로 도발할 가능성도 크다. 노동당 창건 70주년인 10월 10일을 전후로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 무력 도발을 감행할 수 있다. 북한은 이미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에 67m 높이의 대형 장거리 미사일 발사대를 완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5-08-11 10:05:13 입력


Copyrights ⓒ 하나로데일리 & hanarodaily.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프린트     

 

  
3월 10일 토요일

 인터뷰 
성폭력 무죄 사건을 승소로 이끌어..

지난해 통계에 따르면 봄철인 4월에서 6월에 발생한 성폭력 건수는 연초에 비해 2배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

오피니언
살기좋은 나라..

태국 북부 지역에 있는 치앙마이에서 있었던 일이다. 이곳에서 잠시 체류 중이던 한국인이 커피...

우리방송 ‘북한보도’ 시정돼야…...

“마치 평양방송 중계를 보는 듯하다” ‘경애하는 수령 김정은 제1국방위원장’…’리명박 역적패당’...

미국을 건진 셰일 혁명..

세계의 민주주의 수호를 위한 경찰국가 역할을 담당하는 미국이 머지않아 세계 G1국가의 역할을, G2인 중...

대학입학사정관제에 대한 단상..

지난 4월 29일 서울시의회 별관에서 개최한 한국학부모신문www.hakbumonews.com 창간식에 이은 세미나에서 ...

  • 鄭의장, 선거구획정, 이번주 넘기...
  • 北 DMZ 지뢰 도발, 軍작전 위축 노...
  • 유승민, 결국 원내대표직 사퇴. 의...
  • 무디스, 개성공단 폐쇄, 한국 신용...
  • 아시아 증시 카오스 상태. 中 장중...
  • 反롯데 정서 확산. 신동빈 오늘 대...
  • 강남역 묻지마 살인 사건... 추모 ...
  • 인공수정 증가로 쌍둥이, 삼둥이 ...
  • 육아휴직하는 용감한 아빠 늘었다...

  •   
      

      
    Copyright ⓒ 2006  HanaroDaily. All Rights Reserved. | 회원약관 | 저작권 정책 | 개인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서울특별시 관악구 봉천10동 봉천빌딩 3F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227 (2006. 07. 24) | 발행/편집인 정병윤